[8일차] 기타를 치면

기타를 치면 나는 기타가 내는 소리가 좋은 것이 아니다
기타를 치면 나와 그의 몸이 맞닿아 전해오는 울림이 좋은 것이다

그는 항상 내 가슴에 맞대고 노래를 부르고
나는 귀가 아니라 가슴으로 그의 이야기를 듣는다

내 심장의 반이 떨어지던 날
나는 하루종일 그와 가슴으로 이야기를 나눴고

두근거리는 가슴에 잠 못이룰 때
나는 가슴에서 가슴으로 즐거운 이야기를 들려 주었다

나와 그의 대화는 가슴과 가슴의 대화
너와 나의 대화는 입과 입의 대화

나도 너의 가슴에 맞대고 이야기 하고 싶다

오늘 그의 몸이 또 파르르 떤다
나도 오늘 그에게 무슨 일이 있었냐며 파르르 떤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