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 플라스틱 (Social Plastic)

소셜 플라스틱은 돈입니다. 전세계적으로 통용되고 거래가능한 통화죠. 그 통화를 사용하면 빈곤이 완화되고 환경이 깨끗해집니다. 단순한 재활용 플라스틱이 아니라 소셜 플라스틱 입니다.

Social Plastic is money, a globally recognizable and tradable currency, alleviates poverty and cleans the environment. – David Katz

플라스틱에 금전적 가치를 부여해서 재활용률을 올리고 가난한 국가를 지원하는 움직임이 있다. 그리고 일부 기업들은 이런 플라스틱을 사용함으로써 지지한다. 이런 플라스틱을 소셜 플라스틱(Social Plastic)이라고 부른다.

플라스틱의 해양 유입은 가난한 나라에서 더 심각하게 일어난다. 필리핀과 아이티는 그중의 한 예이다. 플라스틱 뱅크는 플라스틱을 구입하고 판매자에게 암호화폐를 입금해준다. 판매자는 그 화폐를 이용해 플라스틱 뱅크(Plastic Bank)의 지점에서 필요한 음식과 생필품을 구매할 수 있다.

플라스틱 뱅크가 구입하는 플라스틱의 금전적 가치가 우리나라의 기준에서는 적을 수 있지만 가난한 나라에서는 충분히 의미 있는 수입을 올릴 수 있다. 이 수입으로 이들 삶의 질을 개선하고 이렇게 구매된 플라스틱은 재활용됨으로써 플라스틱 쓰레기의 총량을 줄인다. 그리고 재활용에서 얻은 수입은 다시 이들 나라에 생필품을 공급하는 비용을 댄다. 이러한 모델의 도입으로 환경적 재앙을 막고 가난한 국가의 빈곤을 완화할 수 있다. 사회적 기업(Social Enterprise)들이 대개 그러하듯 기부금에 전적으로 의존하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한 것이다.

플라스틱의 해양 유입은 날이 갈수록 그 심각성이 더해지고 있다. 해양 생물들의 위장이 플라스틱으로 가득 찬 모습은 더 이상 환경단체의 연출이 아니라 실제가 되고 말았다. 이미 수많은 해양동물들과 새들은 뱃속에 플라스틱을 가득 채운 채 신음하며 죽어가고 있다. 어쩌면 현재로서 최선의 동물복지는 채식이 아니라 플라스틱 쓰레기를 만들지 않는 것이다.

아마 이미 유출된 플라스틱들을 모두 제거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그렇다면 더 이상의 유출만은 막아야 한다. 세계 모든 국가들의 쓰레기 규제 및 관리 감독을 우리가 마음대로 할 수 없는 상황에서 현 상황을 타개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은 아이러니하게도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이다.

우리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만을 강조하던 시대에서 사회적 기업(Social Enterprise)으로 이행하고 있다. 그리고 여기 사회적 플라스틱(Social Plastic)이 있다. 이러한 모델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개개인의 선택이다. 똑같은 제품이더라도 사회적 기업이 만든 제품을 산다. 정부에게, 기업에게 책임 있는 제품의 생산을 요구한다. 정보를 공유하고 함께 행동한다. 그 어느 때보다 진정한 의미의 스마트 컨슈머가 필요한 시대이다.

우리가 사는 모든 것들은 그것을 만든 회사와 그것을 만드는 방법에 대한 지지라고 할 수 있습니다.

Every purchase you make is a vote for how a product was made, and for the company who made it. – Shaun Frankson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