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이플라워

이 설레임, 너를 향한 열정
무엇이든 다 줄 수 있을것 같은 마음
이 순수한 낭만도 언젠가는 희미해질까

반짝임이 시들고 또 새로움을 찾아 나서는 건
삶의 지속적인 혁명을 위한
자연스러운 메커니즘

하지만 결코 시들지 않을 너는
내 삶의 지속가능한 혁명

이제, 혁명을 위한 메커니즘은
여기서 멈춘다

내게는 더 이상 혁명을 계속하기 위해
낡은 엔진을 새것으로 교체할 필요가 없으니

너는 네 안의 반짝임으로
내게 시들지 않는 꽃이 된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